이런 좋은 행사를 왜 이제야 알았는지 후회되지만...

혹시 가능한가요?